반응형

단오제 5

강릉단오제 벼룩시장(시민마켓) 판매자 체험기

강릉단오제 벼룩시장(시민마켓) 체험기 매년 여름이 오기 전, 강릉에서는 강릉단오제라는 큰 행사가 열린다. 옛날 강릉 사람들은 모내기를 끝내고 여름이 오기 전, 한 해를 무사히 보내라고 단오제라는 축제를 열었다. 2019년 강다방 게스트하우스는 강릉단오제를 즐기는 것에 그치지 않고, 직접 벼룩시장(시민마켓) 판매자(셀러)로 참여해보았다. <단오시민마켓 운영 개요> □ 운영일시 : 2019강릉단오제기간 06.03.~2019.06.10.(총 8일간)-11:00~21:00 □ 운영장소 : 강릉단오장 단오시민마켓 공간(명주동 방향 창포다리 아래) □ 모집대상 : 「단오시민마켓」을 운영하고 싶은 시민 셀럽 □ 참여품목 : 수공예, 먹거리, 중고물품 교환(벼룩시장) 등 * 공산품은 판매 불가 □ 참여방법 ① 참가신청..

지나온 천년 이어갈 천년, 2019 강릉단오제 되돌아보기

지나온 천년 이어갈 천년, 2019 강릉단오제 되돌아보기 1. 등 불을 켜서 어두운 곳을 밝히거나 신호를 보내는 기구. 단오제 기간 동안 단오장 주변 하늘에는 여러 등이 떠다닌다. 옛날 사람들은 하늘에 떠 있는 등이 하늘에 있는 신과 땅에 사는 사람을 이어준다고 생각했다. 등은 어둠을 밝히고 길을 안내하는 역할을 한다. 강릉단오제에서 볼 수 있는 용선은 바다를 접하고 있는 강릉 지역의 특성을 보여준다. 용선을 통해 사람들은 바다의 풍년과 조업 중 무사고를 기원했다. 2. 조전제 조전제는 단오제 기간 매일 아침마다 진행되는 유교식 제사이다. 강릉단오제는 토속신앙의 성격이 강한데 유교나 불교와 결합된 모습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최근에는 전도하러 나온 기독교 할아버지, 케밥 파는 무슬림 터키 아저씨까지 등..

2019 강릉단오제 100배 즐기기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강릉 단오제 100배 즐기기 1탄 : 프로그램편 1. 강릉단오제란 모내기를 마친 뒤, 풍년을 기원하며 즐겼던 강릉 지방의 꽤나 전통있는 축제! 2. 일정과 장소 일정 : 2019년 6월 3일 월요일 ~ 10일 장소 : 강릉단오제 전수교육관 및 강릉 남대천 일원 3. 교통편 강릉역-단오제 축제장 10시부터 21시까지 20분 간격 무료 셔틀 버스 운행 4. 프로그램 1) 관노가면극 강릉단오제를 대표하는 우리나라 유일의 무언(無言)가면극 2) 민속놀이 사물놀이, 씨름대회, 그네대회 등도 직접 체험 가능 3) 거리 시장 단오제 기간에만 볼 수 있는 전국 최대 규모의 난장 4) 불꽃놀이 6월 3일, 5일, 10일 밤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놀이 5) 그 외 행사 카트라이더 등 E-스포츠 대회..

2019 강릉단오제 행사 일정 및 주요 프로그램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2019 강릉단오제 행사 일정 및 주요 프로그램 UNESCO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Gangneung Danoje Festival 2019 Schedule & Program 1. 행사 개요 행사명 : 2019 강릉단오제 Gangneung Danoje Festival 2019 슬로건 : 지나 온 천년, 이어 갈 천년 기간 : 2019. 6. 3(월) ~ 6. 10(월) 장소 : 강릉 남대천 및 지정행사장 주최 : 사단법인 강릉단오제위원회 주관 : 사단법인 강릉단오제보존회 외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재청,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강원도, 강릉시 출처 : 강릉단오제 홈페이지 http://www.danojefestival.or.kr/contents.asp?..

강릉단오제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

단오풍정 (端午風情), 신윤복 2018 강릉단오제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 강릉단오제 행사장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컸고, 사람들도 많았다. 강릉단오제는 강릉과 영동지역 사람들에게 큰 의미의 행사였다. 새해 보신각 타종행사, 부산의 부산국제영화제, 이태원의 할로윈 급이랄까? 강릉단오제를 직접 보기 전까지는 몰랐는데 굳이 단오제를 보기 위해서 강릉에 와도 나쁘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강릉단오제의 프로그램 중 하나였던, 교과서에서만 봤던 관노가면극은 실제로보니 꽤 재미있어 보는 도중 피식피식 웃었다. 배우와 관객들이 하나되어 어울려 노는 모습으로 극의 마지막이 끝나는게 굉장히 인상 깊었다. 풍요와 안녕을 기원하는 단오굿은 진지하면서도 무겁지 않아 좋았다. 굿을 통해 사람들은 자신의 간절함을 표현하..

반응형